블로그 메뉴

고령화 시대, 치매와 간병을 한 번에! DB손해보험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 Q&A

 

 

안녕하세요 DB손해보험의 행복한:D 입니다.
우리나라는 인구 고령화의 속도가 빠르게 진행되는 나라 중 하나인데요. 더불어 65세 고령 인구의 기대 수명도 역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따라서 고령 인구에게 주로 발생하는 치매 등과 같은 질병에 대한 수도 같이 증가하는 것이 사회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치매와 같은 장기 투병이 길어지면 환자와 가족의 경제적, 정신적 부담 또한 함께 증가하죠. 이러한 장기 투병으로 인한 가족의 경제적 부담을 해소할 방법으로 DB손해보험의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Q. 발병 할지도 모르는 치매, 보험에 꼭 가입해야 하나요?

 

 

생명보험협회와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장기 간병이 필요한 대표적인 질병인 치매 환자는 2017년 66만 2,000명이었으며, 2050년에는 치매 환자 수가 300만 명을 넘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2017년 기준 치매 비용은 14.7조, 치매 유병률은 9.8%, 치매 진단율은 73.6%로 이제는 더 이상 ‘나는 아니겠지’라며 외면할 수 없을 정도로 치매 환자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Q. 저는 올해 40살이 되었는데, 치매가 벌써부터 걱정이 됩니다. 몇 살부터 가입할 수 있을까요?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은 30살부터 가입이 가능합니다. 가입자 상황에 따라 85세, 90세, 100세 만기 중 선택 가능하며, 최소 30세부터 최대 70세까지 가입이 가능한 상품입니다.


DB손해보험의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은 유병력자라고 하더라도 간단한 가입 조건만 충족하면 쉽게 가입이 가능한 상품으로 하나의 상품으로 기존 치매진단비 및 진단자금 외에도 가입담보에 따라 新 장기간병요양비 1~4등급까지 보장되는 업계 최초의 간편 상품인데요.

 

 

Q.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의 간편플랜 내에서 파킨슨병부터 장기간병요양진단비도 같이 보장받을 수 있나요?

 

 

네,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혈관성 치매 및 新 장기간병요양진단비를 모두 간편플랜 내에서 보장받을 수 있는데요. 특히 장기간병요양진단비의 경우 ‘노인장기요양보험’ 수급대상으로 인정되면 별도 보험사 기준 적용 없이 바로 가입금액을 지급 받을 수 있으므로 장기 투병을 하더라도 경제적인 부담을 크게 덜 수 있습니다.

 

 

Q. 저희 어머니가 자주 약속을 잊어버리시는데요. 이런 증상에도 보장받을 수 있나요?

 

 

네,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은 해당특별약관에 가입하면 CDR 척도에 따라 단계별로 치매담보를 보장이 가능합니다. CDR 척도(Clinical Dementia Rating)란, 인지와 사회성 정도를 중심으로 치매를 판단하는 척도정신의학과, 신경과 전문의 평가를 말하는데요. 기억력, 판단 및 문제 해결, 사회활동, 개인관리 가정생활 및 취미의 기준에 따라 점수를 매겨 ‘중증/중등증이상/경증이상’으로 분류해 단계별로 보장해드립니다.


Q. 보험료를 최대 30% 할인해주는 보험, 진짜인가요?

 

 

네, 맞습니다. 비싼 보험료가 고민이신 분들도 편하게 가입할 수 있도록 ‘해지 환급금 미지급형’을 선택하면 납입 기간 중 해지 시 해지환급금을 받을 수 없는 대신 30~40% 저렴하게 가입할 수 있어 가입의 부담을 덜어드리고 있습니다.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은 납입기간 중 해지 환급금 미지급 및 납입 완료 후 20년까지 해지 환급금 차등지급으로 같은 보장이라도 보험료는 저렴한 상품입니다.


*해지 환급금: 보험계약의 해지 시 보험사가 보험계약자에게 돌려주는 돈

 

오늘은 다양한 보장 혜택을 받을 수 있는 DB손해보험의 ‘착하고간편한간병치매보험’에 대해 Q&A형태로 자세히 알아보았는데요. 앞으로의 미래에 예고 없이 찾아올 수 있는 질병에 대비하여 나와 내 가족의 건강을 지켜보는 건 어떨까요?
 

 

<알아두실 사항>
- 보험계약 체결 전 반드시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보험계약자가 기존에 체결했던 보험계약을 해지하고 다른 보험계약을 체결하면 보험계약이 거절될 수 있으며 보험료가 인상되거나 보장내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 이 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되, 보호한도는 본 보험회사에 있는 귀하의 모든 예금보호대상 금융상품의 해약환급금(또는 만기 시 보험금이나 사고보험금)에 기타 지급금을 합하여 1인당 “최고 5천만원”이며, 5천만원을 초과하는 나머지 금액은 보호하지 않습니다.
단, 보험계약자 및 보험료납부자가 법인인 경우에는 보호하지 않습니다.
- 보험계약자 또는 피보험자의 고의로 인한 사고는 보상하지 않으며, 이 외 담보 별 자세한 지급한도, 면책사항, 감액지급 사항 등 보험금 지급 제한 조건은 반드시 약관내용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준법감시인확인필_제2019-1514(2019.02.22)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