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B손해보험 뉴스/새소식

DB손해보험, ‘참좋은 시니어 헬스케어보장보험’ 6개월 배타적 사용권 획득

업계 최초 新제도 ‘생활질환 보장에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6개월 획득 및 新보장 ‘돌봄케어콜 당뇨약물치료비’ 3개월 획득

 

생활질환과 헬스케어 서비스의 결합 및 만성질환 실제 치료 행태 반영해

독창성 및 창의성 인정받아

 

DB손해보험은 지난 5월 9일 출시한‘참좋은 시니어 헬스케어 보장보험’의 신제도(생활질환 보장에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및 신보장(돌봄케어콜 당뇨 약물치료비)에 대하여 배타적 사용권을 각각 6개월, 3개월 획득했습니다.

 

배타적 사용권을 획득한 ‘참 좋은 시니어 헬스케어 보장보험’은 어르신들께 필요한 돌봄케어콜, 병원에스코트, 가사도우미, 건강관리 물품 지원 서비스 등을 다양한 생활질환과 치료에 결합하여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이렇게 다양한 생활질환의 보장과 그 치료에 필요한 헬스케어서비스를 결합하여 기존 중대질병 진단에 한정했던 서비스와 차별화하였습니다. 제공조건 및 횟수가 제한되어 이용률이 미미했던 타부가 서비스와 달리 보험기간 전기 간동 안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또한, DB손해보험은 업계 최초로 대표 만성질환인 당뇨병의 실제 치료 행태를 반영한 담보를 개발하였습니다. 기존 당뇨 진단 보장은 특정 시점 당뇨 수치 기준의 진단 및 1회성 보장으로 지속적인 치료를 보장하지 못했으나,‘돌봄 케어콜 당뇨 약물치료비'는 매년 12만 원 한도의 약물치료비 또는 돌봄케어콜 서비스를 선택해 치료받는 동안 지속적인 보장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위와 같이 만성질환의 특성을 반영하여 지속적인 보장뿐만 아니라 건강관리와 보호자의 정서적 안정까지 제공하여 보험의 효용을 크게 개선했습니다.

 

상품의 가입연령은 40세부터 90세까지이며, 간편 질문서 운영으로 유병력자도 가입이 가능합니다. 5년 만기 자동갱신형 구조로 100세까지 보장을 받을 수 있습니다.

 

DB손해보험은 보험상품을 통해 당뇨와 같은 만성질환과 생활질환의 치료 행태에 맞는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건강관리와 질환 예방에 도움을 주고, 사회적으로 돌봄 비용의 우려를 완화시켜 줄 것으로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