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메뉴

DB손해보험, 10주년 맞은 소비자평가단! 소비자보호 강화에 앞장서

 

DB손해보험은 지난달 18일 서울 대치동 DB금융센터에서 소비자평가단 패널 15명이 참석한 가운데 ‘18기 소비자평가단 발대식’를 가졌습니다. 

 

2010년 4월 도입해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한 소비자평가단은 회사의 상품 및 서비스 체험을 통해 고객 관점의 다양한 의견을 제안하여 회사와 고객의 소통을 잇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이번 18기에서는 2020 소비자 트렌드 연구를 시작으로 채널별 고객관리 및 보험가입, 창구응대, 홈페이지∙앱, 금융취약계층 서비스에 대한 체험 등의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입니다.

 

또한, 지난 해 3월 손해보험 업계 최초로 도입한 소비자정책 자문위원 제도의 성과를 바탕으로 올해에도 계속하여 운영하고 있다. 소비자보호 외부 전문가가 ‘소비자평가단 발대식’ 및 ‘소비자정책위원회’에 직접 참석하여 소비자정책 및 고객서비스 품질 등에 대한 전문적이고 객관적인 자문을 함으로써 이를 회사의 정책에 반영하고 있습니다.


한편, DB손해보험은 지난 2010년 총 36가지의 「DB손해보험 서비스 스탠다드」를 수립하고 그 실천에 매진해 왔다. 2014년 고객과의 약속을 체계화한 「행복약속365」를 대내외에 선포하고 ▲소비자불만 적극 응대 체계를 통한 민원감축 ▲불완전판매 제어 체계 강화를 통한 소비자 신뢰 제고 ▲소비자평가단, 대학생 서포터즈, 고객바로알기 활동 등 소비자 소통 강화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한 소비자 정보 제공 편의성 제고 ▲CCO(최고고객책임자) 주관 소비자정책위원회를 통한 제도 개선 ▲임직원 참여 프로그램을 통한 소비자 중심 기업문화 확산 ▲고객안내자료 관리 고도화 및 품질 개선 ▲CS 모니터링 관리 체계 강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이러한 소비자중심경영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한 결과, 한국표준협회 주관‘2019년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자동차보험 부문에서 1위에 선정된 바 있으며, 지난 해 12월 손해보험사 최초로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7회 연속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을 수여 받았습니다.


DB손해보험은 소비자평가단 활동 등 소비자와의 소통을 보다 강화하여 소비자중심경영(CCM) 선도기업으로서 고객의 행복한 삶을 만들기 위해 앞장서는 글로벌 기업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입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