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메뉴

구독경제서비스의 매력! 밀레니얼 세대가 말하다

 

 

직장인 김구독 씨는 ‘구독 서비스’ 마니아입니다. 아침에 일어나면 렌탈한 커피 머신으로 모닝 커피를 마시고, 출근길에는 음악 어플의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해 음악을 듣습니다. 출근 시간에 딱 맞춰 도착한 정기구독 꽃다발을 책상에 올려 두며 셀프 선물을 하고, 퇴근 후에는 장기 대여한 에어프라이어와 인덕션으로 저녁을 차려 먹은 후 넷플릭스를 감상하며 하루를 마무리합니다.

 

어떤가요? 김구독 씨와의 공통점을 쉽게 찾을 수 있지 않으신가요? 정도의 차이는 있겠지만 현대인이라면 누구나 한 두 가지 정도의 구독서비스 이용자가 됩니다. 이전까지 상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해 ‘소유’해왔다면, 이제는 상품이나 서비스를 ‘대여’해서 ‘경험’하는 것으로 소비의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가 사회의 중심이 되면서 이 같은 구독경제는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는데요. 오늘은 구독경제에 대해 자세히 살펴볼까요?

 

 

 

구독경제란 무엇인가요?

 

 

 

구독경제는 쉽게 말해 신문이나 잡지를 구독하듯 소비자들이 특정 상품이나 서비스를 일정한 비용을 지불하고 주기적으로 제공받는 것입니다. 크게 구분하자면 원하는 상품을 일정 기간마다 제공받는 정기 배송, 일정 기간에 무제한으로 상품이나 서비스를 이용하는 무제한 이용, 비싼 전자제품이나 자동차, 명품 의류 등을 대여하는 장기렌탈 등으로 나눌 수 있습니다.

 

과거에는 면도날이나 생리대, 우유 등 생필품을 주로 배송받아 이용했다면 이제는 꽃, 속옷, 쿠키, 화장품, 미술작품 등의 기호품이나 사치품까지 구독경제의 대상 제품이나 서비스로 확장되는 추세입니다. 무제한 이용도 이전에는 음악 스트리밍이 대표적이었다면 이제는 도서, 영상 콘텐츠 등으로 분야가 다양해지고 있죠.


구독경제가 성장하는 이유는 비교적 적은 비용으로 더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고, 적은 지출로 고가의 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입니다. 특히, 다양한 경험을 원하고 자신의 취향을 중시하는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이 같은 경향이 두드러집니다.


 

구매력 쥔 밀레니얼 세대, 구독경제 시장 키운다! 


 

밀레니얼 세대가 점차 사회에 진출하기 시작하면서 구독경제 시장의 파이는 날로 커지고 있습니다. 이전에는 렌탈이라고 하면 정수기만 떠올렸던 것에 반해 최근에는 안마의자, 의류건조기, 반려동물용 드라이 룸, 식기세척기, 커피 머신, 인덕션 등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한 품목에서 렌탈 서비스를 이용하는 추세입니다.

 

전자상거래업체 G마켓에서 최근 5년간의 렌탈 서비스 판메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2019년 1월부터 9월까지의 렌탈 서비스 판매 실적은 5년 전보다 약 5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도 39% 급증한 것인데요.

 

현재는 3040, 그 중에서도 가계 경제권을 쥔 40대가 이런 렌탈서비스 이용의 주축이지만 구독경제에 더욱 익숙한, 본격적인 밀레니얼 시대가 된다면 구독경제 시장 규모는 가파른 성장 곡선을 그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공유경제 VS 구독경제

 

 

 

 

그렇다면 구독경제에 앞서 화제의 중심으로 떠올랐던 공유경제와 구독경제는 어떻게 다를까요? 공유경제는 가지고 있는 물건이나 서비스를 다른 사람과 나눠 쓰는 개념입니다. 구독경제는 여기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매우 다양한 품목을 소유하지 않고 잠시 이용하는 것에 초점을 둡니다.

 

빠르게 발전한 물류 시스템과 ICT 기술이 만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제품이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도 공유경제와 구독경제는 차이가 있습니다. 예전에는 자동차를 빌리려면 이용자가 직접 렌터카 업체에 방문해야 했지만, 최근에는 내가 원하는 곳, 원하는 시간에 맞춰 근처에 있는 차량을 이용하면 될 정도로 서비스에 대한 접근성이 편리해졌습니다.

 

또한, 공유경제에서는 이용 후 그에 따른 요금을 지불했지만, 구독경제는 대부분 이용 요금을 선결제하는 방식을 취한다는 것도 달라진 점이라고 할 수 있어요.

 

더불어 구독경제에서는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개인별 큐레이팅을 통해 제품이나 서비스를 제안해 주기도 합니다. 예를 들면 왓챠는 영화에 대한 평점을 남기면 이를 분석해 내가 좋아할 만한 영화들을 추천해 줍니다. 이전에 쌓였던 데이터를 바탕으로 나의 취향에 맞는 영화를 알려주는 것이죠.

 

이렇게 구독경제에 대해 살펴보시면서 여러모로 매력이 많다는 것을 느끼셨을 거예요. 그렇다고 너무 많은 서비스를 구독하게 되면 어느새 통장이 텅 비어 버릴 수 있으니 이건 조심하자구요! 그럼 오늘도 다양한 구독서비스와 함께 더욱 풍성한 하루를 보내시길 바랄게요 :D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