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메뉴

갱신형? VS 비갱신형? 어떻게 가입해야 할까요?

 

보험 가입을 위해 정보를 알아보다 보면 많이 듣게 되는 단어가 있는데요. 바로 ‘갱신형’, ‘비갱신형’이라는 말입니다. 여러분은 이 단어의 의미를 정확하게 알고 계신가요? 의미를 알고 있더라도 나의 상황과 여건에 따라 알맞은 상품을 고르기 위해서는 많은 고민이 필요한데요. 갱신형과 비갱신형 모두 각자의 특징이 있고, 장단점이 존재하기 때문입니다. 오늘은 갱신형과 비갱신형이 어떻게 다르고 각자 어떤 장단점이 있는지 알아보겠습니다.

 

 

1) 갱신형, 비갱신형이 뭘까?

 

 

 

첫번째로 ‘갱신형’이란, 매년 보험료가 새롭게 갱신되어 납입하는 보험의 형태를 말합니다. 갱신형상품은 일정 주기마다 계약이 갱신되어 보혐료를 재산출하게 되는데요. 일정 주기마다 새롭게 산출된 보험료를 지급하는 방식으로 가입 전기간에 걸쳐 납입하게 됩니다. 두번째로 ‘비갱신형’이란 계약 시 정한 보혐료의 인상없이 만기가 되는 시점까지 동일하게 납부하는 상품을 말하는데요.  확정된 보험료를 가입 기간 동안 동일한 금액으로 납입합니다.

 

 

2) 갱신형 상품 가입 특이사항

 

 

 

갱신형 상품의 경우, 일정 주기마다 보험료가 재산출되기 때문에 초기 보험료가 저렴하게 측정되는데요. 이런 경우, 경제적 능력이 풍족하지 않은 분들이 가입하기에 부담도 적은 상품입니다. 그리고 가입자의 나이와 위험률을 재산정하여 계약을 갱신하기 때문에 다양한 특약이 보장 된다는 특징도 있습니다. 다만, 일정한 주기로 보혐료가 인상이 되고, 초기 보험료가 낮게 측정되었지만 연령상승분과 위험상승분을 반영하면 기존에 안내 받은 갱신율을 뛰어넘는 경우가 있어 가입자 분들이 당황하는 경우가 발생하곤 합니다.

 

 

3) 비갱신형 상품 가입 특이사항

 

 

비갱신형은 갱신형과는 반대로 보험 인상율과 무관하게 납입 기간 동안 보험료 변동이 없고, 보험료가 일정하여 납입이 편리하다는 큰 장점이 있는데요. 또한, 납기가 끝나도 만기까지 보장받을 수 있다는 장점도 있습니다. 보험료는 보험 만기 시까지 납입하거나 특정 기간 납입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는데요. 대신 갱신형 상품보다 초기 보혐료가 높게 책정되어 경제적인 부담을 느낄 수 있으며, 특약 가입이 한정적이라는 특징이 있습니다.

 

 

4) DB손해보험의 ‘갱신보험료 확정형’

 

 

(출처: DB손해보험 홈페이지)


DB손해보험은 ‘갱신보험료 확정형’ 기능을 도입하여 보험 가입 시 위험률 상승분을 제외한 연령 상승에 따른 갱신보험료 수준을 미리 파악할 수 있는 상품을 제공하고 있는데요. ‘처음약속 100세까지 종합보험1902’라는 보험 상품으로 소비자가 최초로 가입하는 시점에 전체 갱신보험료를 알 수 있습니다. 이 상품은 갱신 주기를 10~30년으로 선택할 수 있으며, 가입 시점에 안내 받은 연령 상승에 따른 보혐료 인상을 제외하면 추가 인상이 없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처음약속 100세까지 종합보험 보러가기

 

이렇게 오늘은 보험에 가입할 때 고민하게 되는 갱신형과 비갱신형 상품들의 특징을 살펴보았는데요. 알려드린 정보 참고해 여러분에게 맞는 보험으로 가입하시길 바라겠습니다.

 

<알아두실 사항>
- 보험계약 체결 전 반드시 상품설명서 및 약관을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 보험계약자가 기존에 체결했던 보험계약을 해지하고 다른 보험계약을 체결하면 보험계약이 거절될 수 있으며 보험료가 인상되거나 보장내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 이 계약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예금보험공사가 보호하되, 보호한도는 본 보험회사에 있는 귀하의 모든 예금보호대상 금융상품의 해약환급금(또는 만기 시 보험금이나 사고보험금)에 기타 지급금을 합하여 1인당 “최고 5천만원”이며, 5천만원을 초과하는 나머지 금액은 보호하지 않습니다.
단, 보험계약자 및 보험료납부자가 법인인 경우에는 보호하지 않습니다.
- 보험계약자 또는 피보험자의 고의로 인한 사고는 보상하지 않으며, 이 외 담보 별 자세한 지급한도, 면책사항, 감액지급 사항 등 보험금 지급 제한 조건은 반드시 약관내용을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준법감시인확인필_제2019-1514(2019.02.22)

 

 

 

댓글